<미쓰 와이프> 엄정화, 송승헌 주연 휴먼 코미디 영화리뷰


엄정화 주연 <미쓰 와이프> 후기

감독 : 강효진 (육혈포 강도단)
주연 : 엄정화 (마녀의 연애, 몽타주, 댄싱퀸, 인사동 스캔들), 송승헌 (인간중독, 마이 프린세스, 가을 동화, 해피 투게더, 남자 세 여자 셋)
 

연우(엄정화)는 능력을 인정 받아 뉴욕 본사로 발령을 앞두고 있는 잘 나가는 변호사인데 교통사고로 생사의 갈림길에 놓이게 됩니다. 

그때 정체를 알 수 없는 한 남자가 나타나 다른 사람으로 한 달간 살면 원래의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해주겠다는 제안을 합니다.


영화 제목 미쓰 와이프에서 알 수 있듯 연우가 한 달간 살아야 되는 삶은 한 가정의 아내이자 엄마입니다. 과연 연우는 낮선 환경에서 처음 보는 가족들과 잘 살아갈 수 있을지...


송승헌은 남편 성환 역으로 등장하는데 따뜻한 마음씨를 가진 이미지 변신이 눈에 띄고 라미란은 동네 아주머니 역할을 발랄하게 소화했고 웃음과 감동을 주는 휴먼 코미디라는 점에서 가볍게 감상할 수 있는 작품입니다.


미쓰 와이프 영화 속 가족의 의미

생사의 위기에서 싱글 변호사인 그녀에게 주어진 과제는 자신의 삶과 다른 가정주부로 아이들을 보살펴야 하고 낮선 남자(남편)과 한방에서 생활해야 하며 빠듯한 생활비 관리도 해야 합니다. 

혼자 생활는 습관이 있는데 가족의 울타리 안에서 하루 일과를 보낸다는 것이 큰 스트레스가 되었을 것입니다. 게다가 돈 걱정 없이 여유로운 삶을 유지할 수 있었는데 남편 성환(송승헌)의 월급으로 가계부를 꾸리자니 머리가 복잡합니다.

예전의 삶으로 돌아가고 싶은 마음이 컷겠지만 그녀는 점점 '가족'의 의미를 알아가게 됩니다. 미쓰 와이프에서 가족은 '사랑'을 뜻하며 자신이 아닌 가족 구성원을 통해 삶의 행복이 무엇인지 깨닫게 됩니다.


연우의 한달은 매우 값진 경험

한 달을 인생으로 따지면 짧은 기간입니다. 그 짧은 기간으로 사랑이라는 값진 것을 얻었으니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소중한 시간입니다. 




우리는 어떤 삶을 살고 있을까요? 너무 돈만 쫒는건 아닌지, 힘든 업무로 가족에게 소흘한 것은 아닌지, 내 자신만 생각하는 욕망에 빠져 있는 것은 아닌지, 소중한 사람에게 화를 내거나 함부로 대하고 있지는 않은지...내 자신을 되돌아 봅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15492161
15378
918127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6

ㅇㅇ